2020.03.10 (화)

  • 흐림동두천 6.6℃
  • 흐림강릉 8.2℃
  • 서울 7.2℃
  • 대전 7.6℃
  • 대구 9.4℃
  • 울산 11.0℃
  • 박무광주 6.8℃
  • 부산 10.9℃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9.7℃
  • 흐림강화 7.9℃
  • 흐림보은 7.2℃
  • 흐림금산 7.0℃
  • 흐림강진군 7.4℃
  • 흐림경주시 11.0℃
  • 흐림거제 11.0℃
기상청 제공

지역소식

울릉일주도로, 54년만에 연결

15일, 울릉일주도로 유보구간 마지막 관선2터널 관통


경상북도는 오는 15일 울릉일주도로 사업계획이 확정된 지 54년만에  미개설 구간으로 남아 있던 4.75km구간의 마지막 터널인 관선2터널을 관통하게 된다고 밝혔다.

이번에 관통되는 관선2터널은 울릉일주도로의 3개의 터널 중 마지막 남은 터널(L=77m)로, 지난해 6월 관통된 저동터널(L=1,527m), 7월에 관통된 천부터널(L=1,955m)과 함께 터널이 대부분이었던 미개통 구간의 마지막 구간이다.

‘울릉일주도로’는 1962년 국가재건최고회의의장(박정희)이 울릉도를 순시할 당시 울릉도 종합개발계획의 하나로 일주도로의 개설을 지적했고, 1963년 3월 8일 제19회 국가재건최고회의 의결로 개설이 확정됐다.

1976년 8월 일주도로 39.5㎞ 구간을 확정하고 차도개설 공사에 착공했으며, 1979년 8월 경상북도 울릉군 울릉읍 도동리와 저동리 간 2.3㎞ 구간에 첫 버스 운행을 시작했다.

이후 1995년 일주도로를 지방도 926호선으로 지정하고 사업을 추진해 2001년까지 내수전에서 섬목 구간 4.75㎞를 제외한 전체 39.8㎞ 도로 구간을 개통했다.

울릉읍 내수전~북면 섬목 간 4.75Km는 엄청난 사업비 부담으로 10년이상 중단됐다가 경북도의 끈질긴 노력의 결실로 2008년 울릉일주도로의 국가지원지방도 승격과 함께 국비 1,276억원을 지원 받아 공사를 다시 추진하게 됐다.

‘울릉일주도로건설공사’는 울릉읍 저동리와 북면 천부리를 잇는 4.75km 구간의 미개통 도로를 개통하는 공사로 2011년 12월 착공해 2018년 완공 계획이며, 총 1,387억원(국비1,276, 도비111)이 투입되는 울릉군 주민들의 오랜 숙원사업이다.

한편, 경북도는 울릉일주도로 추진과 함께 기존도로 개량사업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기존도로는 노폭이 협소하고 해마다 반복되는 자연재해(낙석, 산사태, 너울성파도, 겨울철 상습결빙 등)로 인해 차량통행과 주민생활에 어려움이 컸다. 

이에 경북도는 중앙정부를 끈질기게 설득한 끝에 2015년부터 2020년까지 총사업비 1,552억원을 투입해 기존도로 21.1km를 개량하는 사업을 반영․추진하고 있다. 

양정배 경상북도 건설도시국장은 “울릉일주도로와 울릉일주도로 개량구간이 완료되면 울릉읍에서 천부리까지 1시간 30분 걸리던 통행시간이 10분으로 대폭 단축된다”며, 

“계획기간 내 공사를 잘 마무리 해 울릉지역 관광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