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1.29 (월)

  • -동두천 -9.4℃
  • -강릉 -5.8℃
  • 맑음서울 -7.4℃
  • 맑음대전 -6.9℃
  • 맑음대구 -4.5℃
  • 맑음울산 -3.8℃
  • 구름조금광주 -5.1℃
  • 맑음부산 -2.5℃
  • -고창 -6.0℃
  • 흐림제주 1.3℃
  • -강화 -7.8℃
  • -보은 -8.8℃
  • -금산 -7.3℃
  • -강진군 -4.2℃
  • -경주시 -4.9℃
  • -거제 -2.1℃
기상청 제공

Hot News

포항시, 자투리시간 거래소 인기 폭발

개통 한 달 만에 ‘자투리시간 거래소’ 접속자수 7천명 이상

  포항시에서 운영하는 ‘자투리시간 거래소’가 지난 1월 2일 개통한 이래로 인기 고공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자투리시간 거래소 개통 한 달 만에 시스템 접속자 수가 7천명을 넘어서고 구인․구직 온라인 상담 신청이 6백여 명에 달했으며, 짧은 시간임에도 불구하고 20명이 넘는 취업자를 연계시켰다.

  또한, 하루 평균 전화상담 건수가 50건 이상이며, 자투리시간 거래소를 직접 방문하여 구인․구직을 상담하고 신청하는 인원이 매일 10명이나 된다.

  자투리시간 거래소의 인기비결은 온라인시스템 상에서 구인자는 필요한 인력을 제때 공급받을 수 있고 구직자는 자신이 원하는 일자리를 직접 구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직업상담사 2명이 구인업체와 구직자에게 원하는 인력과 일자리를 실시간으로 연결시켜 주는 역할을 하기 때문이다.

  포항시는 자투리시간 거래소 활성화를 위해 민간의 다양하고, 풍부한 지역 일자리 발굴과 일자리 및 구인 정보 D/B 구축하여 일자리 창출 및 일자리 정보를 제공하고 있으며, 지난 16일 지역 소상공인과 기업 등에 자투리시간 거래소 안내와 이용방법 및 이용협조 등 4만여 업체에 안내문을 발송하여 참여를 유도하고 있다. 

  최근 ‘자투리시간 거래소’를 통해 일자리를 구한 김 모씨(남, 48)는 “자투리시간 거래소로 구직 이력서를 등록했는데 포스코엠텍 내 배관설비 업체에서 매주 2일, 하루에 2시간씩 배관설비 점검하는 일을 하게 됐다”며 “요즘같은 불경기에 투잡족이 많이 늘어나는데 자투리시간거래소는 이런 생계형 투잡족들에게 환영받는 정책이다”고 말했다.

  포항시 관계자는 “포항시는 지난해 지속가능한 일자리 창출 포항플랜을 마련하여 시민들에게 많은 일자리를 제공하기 위해 일자리 창출에 올인하고 있으며, 올해도 자투리시간 거래소와 같은 일자리 정책과 시민들이 공감하고 체감할 수 있는 일자리를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자투리시간 거래소는 가정주부, 청년 아르바이트생, 노년 등 자투리시간 활용이 가능한 구직자를 식당, 편의점, 기업, 농촌일손 등 일자리 수요처에 실시간으로 매칭시켜 주는 온․오프라인 시스템으로 온라인(jaturi.pohang.go.kr) 또는 전화(273-1919) 및 읍면동사무소에서 신청할 수 있다.




포항시, 자투리시간 거래소 인기 폭발 포항시에서 운영하는 ‘자투리시간 거래소’가 지난 1월 2일 개통한 이래로 인기 고공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자투리시간 거래소 개통 한 달 만에 시스템 접속자 수가 7천명을 넘어서고 구인․구직 온라인 상담 신청이 6백여 명에 달했으며, 짧은 시간임에도 불구하고 20명이 넘는 취업자를 연계시켰다. 또한, 하루 평균 전화상담 건수가 50건 이상이며, 자투리시간 거래소를 직접 방문하여 구인․구직을 상담하고 신청하는 인원이 매일 10명이나 된다. 자투리시간 거래소의 인기비결은 온라인시스템 상에서 구인자는 필요한 인력을 제때 공급받을 수 있고 구직자는 자신이 원하는 일자리를 직접 구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직업상담사 2명이 구인업체와 구직자에게 원하는 인력과 일자리를 실시간으로 연결시켜 주는 역할을 하기 때문이다. 포항시는 자투리시간 거래소 활성화를 위해 민간의 다양하고, 풍부한 지역 일자리 발굴과 일자리 및 구인 정보 D/B 구축하여 일자리 창출 및 일자리 정보를 제공하고 있으며, 지난 16일 지역 소상공인과 기업 등에 자투리시간 거래소 안내와 이용방법 및 이용협조 등 4만여 업체에 안내문을 발송하여 참여를 유도하고 있다. 최근 ‘자투리시간 거래소’를 통해

왕피천유역 “울진군 새로운 관광랜드 마크 조성”점검회의 울진군은 19일 부군수 주재로 왕피천 유역에 울진군에서 야심차게 준비하고 있는 “새로운 관광랜드 마크조성”에 따른 점검회의를 개최하였다. 현재 기존 엑스포공원과 아울러 왕피천 고향의 강 정비사업 마무리, 왕피천 생태공원조성, 왕피천 순환레일설치, 염전해변 관광자원화 조성, 왕피천 대교건설 등 왕피천 유역에 산재된 관광자원을 연계하여 울진군의 새로운 관광랜드 마크를 조성함으로써, 미래울진의 핵심동력이 되도록 준비하고 있다. 이러한 프로젝트간의 연계성과 사업완료 후 시너지 효과 확보를 위한 장단기 대응방안에 대해 해당 부서장들과 팀장들이 머리를 맞대고 심도 있는 논의를 하였다. 우선 36호선 직선화가 완공되면 기존 도로의 교통량감소로 관광객 유인대책에 대한 문제인식을 공유하고, 2020년 국도36호선 선형개량 및 동해중부선철도 개통과 연계한 왕피천 권역 관광객 증가방안에 대한 용역도 시급이 할 필요가 있다는데 인식을 같이 했다.또한, 112km의 긴 해안선을 따라 관광객의 동선도 재검토하고 각 부서별 프로젝트간 정보공유를 통한 차별화된 전략을 모색하기로 했다. 배성길 부군수는 “울진군이 보유하고 있는 천혜의 관광자원을 활용하여 동해안권 전역을 찾아오는 생태문화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