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5 (화)

  • 흐림동두천 4.9℃
  • 흐림강릉 9.1℃
  • 서울 6.0℃
  • 대전 6.3℃
  • 대구 5.8℃
  • 울산 7.4℃
  • 광주 13.4℃
  • 부산 12.2℃
  • 흐림고창 13.8℃
  • 흐림제주 18.5℃
  • 흐림강화 5.8℃
  • 흐림보은 4.9℃
  • 흐림금산 5.8℃
  • 흐림강진군 9.9℃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10.8℃
기상청 제공

Hot News

경북도, 스마트시티 기반구축... 안전경북 만든다!


- 국토부‘2020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기반구축’공모사업 선정 -
-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전용망 구축으로 서비스 안정성 확보 -
 - 자연재난과 재난안전특별교부세와 연계 통합플랫폼 사업 확대 -

 경상북도는 국토교통부가 주관하는 ‘2020년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기반구축 지원사업’에 도, 안동시, 영천시가 최종 선정되어 국비 18억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국토부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기반구축사업은 전국 17개 시‧도의 CCTV 카메라 영상정보를 활용해 국민의 생명과 재산 보호를 위한 국가 도시 안전망 구축 사업이다.

 경북도는 지난해부터 시군과 지방비 공동 편성으로 구미시, 김천시, 울릉군이 선정됐다. 금년에 안동시, 영천시가 추가로 선정되어 도내사업 선정지가 확대(’18년 2개⇒’20년 8개) 됐다. 도는 미구축된 16개 시군과도 협업해 사회 안전망 서비스 구축을 위해 노력할 계획이다.

 이번 사업에 경북도와 같이 선정된, 안동시는 전통사찰, 건축 문화재, 재래시장 화재안전 서비스를 진행하여 관광거점도시에 걸맞은 스마트 관광서비스를 확대한다. 또 도내 교통 요충지 중 하나인 영천시는 불법 폐기물 운반차량, 지방세 상습체납차량, 경찰 수배차량 추적 지원 서비스를 실시해 스마트 시티 사업을 선도해 나간다. 

 경북도는 이번 사업을 위해 전국 광역 지자체 최초로 23개 전 시군과 스마트시티 광역 통합플랫폼 전용망 비용을 공동 분담키로 했다.

 통합플랫폼 전용망 구축으로 스마트시티 서비스 트래픽 증가에 따른 네트워크 부담과 CCTV 영상정보제공에 따른 개인정보 유출 등 보안성 문제도 해결했다.

 또한, 지난해 행정안전부에서 도내 23시군 재난 영상 공동 이용을 위해 교부된 재난안전특별교부세(15억원)를 스마트시티 광역 통합플랫폼 사업(12억원)과 연계하여 사업을 크게 확대했다.

 장상길 경북도 과학산업국장은“이번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기반구축 공모사업 선정으로, 계속되는 도시문제로 인한 도민의 불안감 해소에 노력하고, 스마트시티 기술을 통한 지역 현안해결과 스마트시티 산업육성 계기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