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7 (수)

  • 맑음동두천 21.1℃
  • 맑음강릉 22.8℃
  • 맑음서울 21.6℃
  • 구름많음대전 22.1℃
  • 구름많음대구 23.7℃
  • 구름조금울산 23.1℃
  • 구름많음광주 23.0℃
  • 구름조금부산 24.3℃
  • 구름많음고창 21.5℃
  • 구름조금제주 19.7℃
  • 맑음강화 19.4℃
  • 구름조금보은 20.8℃
  • 구름많음금산 20.7℃
  • 구름많음강진군 23.2℃
  • 구름많음경주시 23.5℃
  • 구름조금거제 23.3℃
기상청 제공

Hot News

김정재 의원, 21대 총선 출마 선언


- 김정재 의원, “文정권의 경제파탄을 막아내고 포항의 새로운 성장동력 만들어내겠다”
- 공정한 세상을 꿈꾸며, 균형잡힌 대한민국을 만들겠다.
- 철강산업 국제경쟁력 키우고, 동시에 새로운 성장동력 찾아야
- 4차산업 선도도시, 해양문화관광 일류도시, 환동해물류 중심도시 건설
- 확실한 지진피해 구제를 위한 「포항지진특별법」 시행령 제정 마무리할 것

 김정재 국회의원(미래통합당, 포항 북구)이 21대 총선 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김 의원은 4일 포항시북구 선거관리위원회에서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포항북 예비후보로 등록하고 본격적인 총선 행보를 시작했다.

 지난 3일 미래통합당 중앙당 공천위원회 공천심사면접을 마친 김 의원은 예비후보등록 후 선거사무소 관계자들과 함께 덕수공원 충혼탑을 찾아 호국선열께 참배하며 필승의 의지를 다졌다.

 이어 김정재 의원은 예비후보 사무실에서 총선 도전의 각오와 공약을 알렸다.

 이 자리에서 김 의원은 “우선 하루빨리 코로나19 사태가 종식되어 국민들의 건강과 안전이 회복되고 모두의 일상이 제자리로 돌아오길 기원한다”며 “소통을 통해 시민들과 함께 호흡하며, 끈기와 근성으로 시민여러분의 ‘친절한 해결사’가 되겠다”며 포부를 밝혔다.

 이어 “언제부턴가 나라걱정이 국민 모두의 걱정거리가 되었다”면서 “온갖 반칙과 불법이 판치는 세상을 공정하고 균형 잡힌 세상으로 바로세우겠다”고 출마이유를 설명했다.

 또한, “21세기 4차 산업혁명시대를 맞아 포항의 발전을 위해 포항의 주력산업인 철강산업의 국제경쟁력을 키워가는 동시에 체질 개선을 통한 새로운 발전동력을 찾아야 할 때”라고 강조하며, △4차 산업혁명 선도도시 포항! △해양문화관광 일류도시 포항! △환동해물류 중심도시 포항! 을 주요공약으로 내세웠다.

 더불어, 포항이 가진 R&D인프라와 천혜의 해양관광 인프라, 그리고 영일만항을 중심으로 한 사통팔달 교통 인프라를 이용한 새로운 미래먹거리를 만들어야한다고 주장했다.

 특히, 지난 4년의 노력 끝에 ‘강소 R&D특구’와 ‘영일만 해양관광특구’를 유치하며 마련한 기틀을 토대로 우리 포항을 대한민국의 4차 산업혁명을 이끄는 한국형 실리콘밸리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최근 제20대 국회 4년 의정활동 종합평가에서 헌정대상을 수상한 김정재 의원은 지난 4년간 총 5조 7천억원, 매년 평균 1조 4천억원의 예산확보를 통해 포항시 살림을 챙기고, 87건의 법안을 대표발의 해 총 14건을 통과시키는 등 내실 있는 의정활동을 펼쳐온 것으로 알려졌다.

 이와 함께 김 의원은 지난해 12월 27일 국회를 통과한 ‘포항지진특별법’을 마무리 지을 수 있도록 시민 여러분의 도움을 요청했다.

 김 의원은 “「포항지진특별법」이 국회를 통과했지만 마지막 한 분의 피해까지 모두 구제될 때까지, 그리고 지진의 원인을 철저히 규명해 두 번 다시 같은 인재가 반복되는 일이 없도록 가능한 모든 대책을 만들어야 한다”면서 “포항지진특별법을 만들고 통과시킨 경험과 능력을 살려 끝까지 마무리 지을 수 있도록 시민 여러분께서 도와 달라”고 호소했다.

 김정재 의원은 “그간의 의정활동 경험을 살려 여러분의 목소리를 입법과 정책, 예산에 담아내겠다”며 “반드시 포항의 발전과 바로선 대한민국으로 보답하겠다”고 다짐했다.

한편, 김정재 의원은 코로나19 바이러스의 지역감염 확산 예방을 위해 기자회견, 선대위 출범식 등 대규모 행사를 생략하고 선거사무실에서 출마선언문을 낭독하는 것으로 공식 출마선언을 대신하기로 했다.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