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31 (화)

  • 구름많음동두천 7.3℃
  • 맑음강릉 12.9℃
  • 구름많음서울 9.2℃
  • 맑음대전 10.0℃
  • 맑음대구 9.5℃
  • 맑음울산 12.5℃
  • 맑음광주 10.4℃
  • 맑음부산 14.0℃
  • 맑음고창 7.7℃
  • 구름조금제주 14.1℃
  • 구름많음강화 8.7℃
  • 구름조금보은 7.7℃
  • 맑음금산 8.1℃
  • 맑음강진군 10.3℃
  • 맑음경주시 9.1℃
  • 맑음거제 12.1℃
기상청 제공

Hot News

포항시, 전국 최고의 해양관광도시 도약에 탄력 받았다


- 경북 9개 시군 공모사업 신청, 포항시만 유일하게 선정돼
- ‘구룡포 근대문화역사거리 활성화 사업’ 5년간 총 200억 투입

  올해 문화체육관광부가 지역의 특화된 자원의 경쟁력을 살리기 위한 ‘2020년 계획공모형 지역관광 개발사업’에 사업지로 경북도 내에서 포항시가 유일하게 선정됐다.

  문화체육관광부는 이번 공모사업에 각 시·도에서 추천한 전국 24개 지자체를 대상으로 포항시를 포함한 총 8개 시군을 선정하고, 2020년부터 2024년까지 5년간 국비 100억 원, 지방비 100억 원 등 총 200억 원 규모의 사업비를 투입하여 지역주도형 관광개발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포항시는 최근 드라마 촬영지로 인기를 모으고 있는 구룡포 근대문화역사거리 일원을 활성화하기 위하여 ‘시유어게인(See you again) 동백, 구룡포(관광객이 다시 찾는 곳, 구룡포)’라는 슬로건을 내걸고, 지역특화 관광산업을 창출하고 영일만 관광특구와 함께 지속가능한 관광지로 발전시켜 나간다는 계획이다.

  관련해서 포항시는 △근대문화역사거리의 테마형 콘텐츠 개발, △문화예술 공간을 활용한 관광투어 상품개발, △구룡포 특화 해양먹거리 개발, △호미반도권 연계 관광 상품 개발 등 핵심 콘텐츠와 체험요소 강화를 위한 소프트웨어와 체계적인 사업추진 자생력 강화를 위한 휴먼웨어, 주변지역 활성화를 위한 하드웨어 사업 등을 중점적으로 추진할 방침이다.

  또한, 지역주민의 인적역량 강화와 자생력을 높이기 위하여 △청년창업 및 정착 유도·지원, △관광관련 인력성장 지원, △지역관광개발 사업운영 플랫폼 조성사업도 병행할 계획이다.

  이를 위하여 근대문화역사거리 내에 유휴공간을 적극 활용하여 다목적 복합문화공간을 조성하고, 노후시설을 새롭게 활용하기 위하여 테마형 특화거리 리뉴얼, 경관조성 및 관광안내체계 개선 등 인프라 개선사업을 우선적으로 추진하기로 했다.

  이번 공모사업 선정은 ‘코로나19’ 사태로 소비심리가 위축되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의 소상공인과 관광업계에 위기극복의 희망과 활력을 불어넣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특히, 포항시는 지난해 지정된 영일만관광특구와 연계하여 해돋이 명소로서의 명확한 정체성과 204km에 이르는 천혜의 해안절경과 풍부한 해양관관자원을 보유한 강점 등을 바탕으로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전력을 기울이겠다는 방침이다.

  포항시는 실제로 이번 공모사업을 통하여 신규 관광객 100만 명 유치, 5개 이상의 체험관광 상품개발과 연계한 100개의 일자리 창출을 목표로, 사업초기에는 공공조직과 전문가 등이 적극적인 참여를 시작으로 연차적으로 민간중심의 주민협의체를 강화하기 위해 사회적 경제기업을 설립하여 자생력을 높여 나간다는 계획이다.

  이강덕 시장은 “이번 ‘계획공모형 지역관광개발사업’으로 풍부한 관광자원을 보유한 영일만관광특구와 연계하여 구룡포 지역이 가진 강점을 십분 활용하여 다른 지역과 차별화된 경쟁력 있는 전국 최고의 관광명소로 탈바꿈시켜 지역관광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을 위해 전력을 기울이겠다.”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