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4 (화)

  • 흐림동두천 26.5℃
  • 흐림강릉 24.8℃
  • 서울 29.1℃
  • 흐림대전 31.8℃
  • 구름많음대구 32.9℃
  • 연무울산 31.4℃
  • 구름많음광주 30.7℃
  • 박무부산 28.2℃
  • 구름많음고창 31.2℃
  • 구름많음제주 30.6℃
  • 흐림강화 26.0℃
  • 흐림보은 30.4℃
  • 흐림금산 31.3℃
  • 구름많음강진군 30.2℃
  • 구름많음경주시 32.6℃
  • 구름조금거제 27.7℃
기상청 제공

정치·행정

김정재 의원, 미래통합당 성폭력 대책 특별위원회 위원장 선임


- 30일, 미래통합당 성폭력 대책 특별위원회 구성
- 성폭력 피해자 중심의 제도 진단·개선
- 특위 위원장으로 김정재 국회의원 선임
- 김정재 의원, “모든 성폭력 피해자에게 힘이 되는 특위 될 것”

 김정재 국회의원(포항북구·재선)이 미래통합당 성폭력 대책 특별위원회 위원장으로 선임됐다.

 미래통합당은 30일 직장 내 성폭행, 위계에 의한 성폭행 등 성폭력 피해자의 목소리를 듣고 성폭력에 대한 제도를 진단하고 개선하기 위해 당 비상대책위원회 산하 성폭력 대책 특별위원회를 구성했다고 밝혔다.

 성폭력 대책 특위 위원장으로는 김정재 국회의원이 선임됐으며, 12명의 위원으로 구성됐다.

 원내 인사로는 양금희·서범수·전주혜·황보승희 국회의원이 참여하며, 원외 인사로는 이수정 경기대 범죄심리학과 교수를 비롯해 김삼화 전 국회의원, 김성경 한국여성변호사회 대외협력이사, 정희경대한변호사협회 다문화 가정 법률 위원, 홍지혜 국민권익위원회 법률상담관, 조연빈 한국성폭력위기센터 피해자 법률구조사업 전문변호사, 여명 서울특별시의회 의원이 합류했다.

 이번 특위는 성폭력 피해자의 목소리를 직접 듣고 현 제도의 문제점을 진단함으로써 피해자 중심의 성폭력 근절 대책을 마련할 계획이다.

 김정재 국회의원은 “故 박원순 전 서울시장의 성추행 피해자와 같이 2차, 3차의 가해에 시달리는 경우가 발생해선 안 된다”면서, “성폭력 자체의 근절은 물론 2차, 3차 가해에 대한 대책도 함께 마련함으로써 모든 성폭력 피해자에게 힘이 되는 특위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